+:+:MSO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작은 진리

 진미정(http://www.mso.or.kr/)

 2005-10-18 오전 11:44:00  5794

 

 

작은 진리.

골짜기에 피어난 꽃에도 향기가 있고
버림받은 잡초 더미 위에도
단비가 내립니다

온실 속에 사랑받는 화초가 있는가 하면
벌판에서 혹한을 견뎌내는
작은 들꽃이 있습니다.

무참하게 짓밟히는
이름없는 풀잎 하나도
뭉개지는 아픔의 크기는
우리와 똑같습니다

계절없이 사랑받는
온실속의 화초 보다는
혹한을 참아낸 들꽃의
생명력이 더 강합니다.

봄 여름 가을 겨울 사계절의 의미는
뿌리를 살찌우기 위한
대자연의 섭리입니다.

잘났거나 못났거나 선택받은 인생에는
각자에게 부여된
소중한 아름다움이 있습니다

세상에 사랑 없이 태어난 것
아무것도 없으니
우리가 사랑해야 하는
가장 큰 이유입니다.

사랑한다는 일이 힘들고 괴로워도
마지못해 살아가는
어리석음은 없어야 합니다
혼자서 걸어가면
머나먼 천리길도 둘이 함께
이야기하며 걸으면
십리길이 됩니다.

고귀하고 값 비싼 옷을
걸어 놓는다고 하여
옷걸이의 크기가
달라지는 것이 아닙니다

가진 것이 풍족하고
지체가 아무리 높은 사람도
죽음의 골짜기를
벗어날 수는 없습니다.

하늘의 기준은 우리의
생각과 같지 않으니
하루를 살아도 부끄럼 없는
생명이어야 합니다

나뭇잎 하나조차
닮은 꼴이 없는 까닭은
이 세상을 좀더 아름답게
가꾸기 위함입니다.

우리가 겪는 역경이
하늘의 진리라면
초자연적인 순리에
역행할 수는 없을 것입니다

혼자만의 인생이라 단정지음 없이
자신을 사랑하는
작업을 멈춰서는 않됩니다.

되는대로 마지못해
피는 꽃이 되지 마십시오

한번 뿐인 생명 아무렇게나
살아서도 않됩니다

가벼운 미소로 시작되는 것이
행복이라면 될수 있는 한
하나라도 더 사랑을 찾으십시요.

비워진 마음을 사랑으로 채우는 덕목은
당신이 살아가는 아주
가까운 곳에 있답니다

= 좋은글 중에서 =

 

 
 
       
 
     

 


103 1 6

1  동산 중앙의 實果 vs 짓궂은 하나님(?)  [1]   Oh,H.J. 2005-04-14 6467 348
2  Gossip의 유래     Oh,H.J. 2005-04-27 6460 339
3  이필섭 장로님! 힘내세요     JSD 2008-05-09 6967 363
4  성경의 단위들     jsd 2009-10-16 6708 312
5  '05년 일본 인터엑션 참가 자료!!!     황인규 2005-09-15 6659 327
6  문의사항입니다     최홍준 2006-12-21 5797 323
7  지금도 세상은 아름다운 존재인데......  [1]   차동길 2006-04-27 6027 306
8  황혼까지 아름다운 사랑     진미정 2006-04-10 6714 311
9  서로 위안이 되는 사람     진미정 2005-11-04 5621 277
10  지혜의 시작은     진미정 2005-11-10 5732 293
11  기도의 능력     진미정 2005-11-10 6209 305
12  먼저 소금에 관한 20가지 지혜     진미정 2005-11-30 5825 292
13  프로와 아마추어의 차이     진미정 2005-06-29 7193 301
14  하나님은 무어라고 하실까요     진미정 2005-06-29 5671 235
15  마음을 닦는 길     진미정 2005-07-14 5608 264
16  웨슬리의 이 짧은 생애  [1]   진미정 2005-07-14 5675 301
17  마음을 다스리는 글     진미정 2005-05-09 7308 324
18  어느 美國 老兵의 한탄     진미정 2005-09-15 5562 289
19  연방제 통일이 된다면 ?     진미정 2005-10-18 6189 297
 작은 진리     진미정 2005-10-18 5795 306

 1 [2][3][4][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