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O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동산 중앙의 實果 vs 짓궂은 하나님(?)

 Oh,H.J.

 2005-04-14 오후 7:38:00  6416

 

 

동산 중앙의 實果 vs 짓궂은 하나님(?)


창세기 3장에 나오는 동산 중앙의 실과에 얽힌 이야기는 오랜 기간 교회에 다니는

신자들에게도 이해하기 어려운 구절이 되고 있다. 왜 하나님은 짓궂은(?) 과제를

인간에게 주셨는가?, 속칭 ‘ 병 주고 약 주는 격이 아닌가 ? ’ 하는 말을 듣기 십상

이기 때문이다.


선악을 분별하는 실과를 누가 먼저 먹었는가, 누가 누구를 꾀었는가와 같은 說話的

설명은 우선 접어두자. 그러한 차원에서 풀어갈 문제가 아니기 때문이다.


중앙의 실과를 먹지 않았던 아담과 하와는 고통도 질병도 없었고, 선악을 분별하는

능력도 없었다. 벌거벗었으나 수치심도 몰랐고, 따라서 사랑, 헌신, 열정, 연민, 뿌듯함,

희열, 그리고 감격도 없었다.


  중앙의 실과는 보암직도 하고, 먹음직도 하고, 지혜롭게 할 만큼 탐스럽기도

(make her wise) 했다. 즉, 사람은 그 실과를 먹음으로 인하여 지혜와 분별력을 

 선물로 받은 것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사랑, 헌신, 열정, 연민, 뿌듯함, 희열,

그리고 감격 등의 선물을 마음껏 누리지 못하고 산다면, 그만큼 우리는 “ 밑지는 삶”을

사는 꼴이 된다.


   필자는 동산 중앙의 실과를 먹도록 섭리하신 하나님을 찬양하며 살고 있다. 이것은

하나님이 원하시는 인간본연의 모습이며 동시에 인간의 Identity라고 믿기 때문  이다.      

 

 
 
       
 

관리자

2005-04-15 (15:31)

 

장로님이 저보다 나눔의장을 더 잘 쓰십니다. 김찬수
 
     

 


102 2 6

21  기도세미나     김훈 2005-10-05 5613 256
22  기도의 능력     진미정 2005-11-10 6154 305
23  김승남 장로 국군방송(TV) 출연     관리자 2006-07-10 6414 311
24  네팔 메오계획 초청자명단송부     박경진 2005-05-08 6287 336
25  노은교회 간증 감사했습니다.     김용혁목사 2005-09-30 6263 288
26  대전 노은교회     김용혁목사 2005-09-30 6235 301
27  도도새(dodo鳥)에 대하여     관리자 2014-06-05 3664 210
 동산 중앙의 實果 vs 짓궂은 하나님(?)  [1]   Oh,H.J. 2005-04-14 6417 348
29  동티모르 MCF 홈스테이     박판준장로 2016-05-30 2478 124
30  레미제라불( Les Miserables, 1862 ) 소개     관리자 2013-02-15 4109 209
31  마음을 다스리는 글     진미정 2005-05-09 7266 321
32  마음을 닦는 길     진미정 2005-07-14 5564 264
33  마음을 적시는 아름다운 글     이쁜이 2005-03-30 6271 315
34  만델라 자서전 ‘자유를 향한 머나먼 길’     관리자 2014-08-13 3535 172
35  먼저 소금에 관한 20가지 지혜     진미정 2005-11-30 5779 292
36  메사를 긍정적인 안경을 쓰고 바라보시기를.....     관리자 2014-05-15 3798 205
37  몸에 좋은 보약     이쁜이 2005-03-24 6925 316
38  문의사항입니다     최홍준 2006-12-21 5753 323
39  봄을 맞은 국군중앙교회  [1]   관리자 2006-04-26 7239 342
40  부정적인 생각들에 대한 처리-케네스 해긴     늘푸르미 2007-03-12 6604 329

[1] 2 [3][4][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