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O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양다리

 늘푸르미

 2007-04-03 오전 11:03:00  6547

 

 

양다리

사도행전을 보면 초신자들이 신앙을 받아들인 순간부터
자기 목숨을 내어놓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그것은 당연한 것입니다.
그것이 신앙의 시작이며 기초입니다.

오늘날 교회에 다니면 다 신앙인으로 생각하는 것은
참으로 오해입니다. 교회의 중직을 맡고 있으면
신앙인으로 여기는 것도 정말 오해입니다.
주를 아는 이들은 열매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 기본적인 열매는 주님께 대한 갈망입니다.

기본적인 복음을 알고 주님을 경험하게 되면
그를 위하여 목숨을 아끼는 것은
정상적인 것이 아닙니다.
목숨을 걸고 갈망하는 것이 정상적인 것입니다.

그렇지 않은 이들은 아직 복음이 무엇인지
교회가 무엇인지 주님이 누구신지 모르고 있는 것입니다.
주님을 알면 주님께 사로잡히고 빠지지 않을 수가 없습니다.
그렇지 되지 않는 것은 불가능합니다.

주님께 빠지지 않고 사로잡히지 않는 것은
그가 무엇인가 다른 것에 사로잡혀 있기 때문입니다.
주님을 사랑하는 것보다 세상을 사랑하고
자신을 사랑하는 부분이 많기 때문입니다.
누구나 동시에 두 존재를 사랑할 수는 없습니다.
그렇게 양다리를 걸친 상태에서는 영광을 경험하지 못합니다.

신앙은 지적 이해나 지적 동의가 아닙니다.
주님을 아는 것보다 아름다운 것은 세상에 없는 것을
깨닫고 체험하는 것에서부터 신앙은 시작됩니다.

우리의 몸이 교회에 있는 것이 신앙이 아니라
우리의 마음과 영이 주님께 사로잡히는 것이 신앙입니다.

구원이란 건물로 사람이 인도되는 것이 아니라
주님께 사람이 인도되는 것입니다.

 

정원 목사님 글 중에서

 

 
 
       
 
     

 


102 4 6

61  한정협 제1회 탈북민과 함께하는 사랑의 성탄음악회에 초대합니다....     진미정 2006-12-04 6432 300
62  김승남 장로 국군방송(TV) 출연     관리자 2006-07-10 6434 311
63  MSO 홈피 탄생을 추카합니다!!^^*     이은주 2005-03-24 6434 333
64  Gossip의 유래     Oh,H.J. 2005-04-27 6438 339
65  "전장의 전도 은인을 찾습니다" 국민일보 기사...     관리자 2006-01-11 6445 317
66  진실과 믿음??? 어마어마한 허위 날조의 결과...     늘푸르미 2007-08-06 6449 344
67  동산 중앙의 實果 vs 짓궂은 하나님(?)  [1]   Oh,H.J. 2005-04-14 6450 348
68  할렐루야 멋진 홈페이지로군요.     전성동 2005-04-22 6453 349
69  MSO홈페이지 오픈을 축하합니다.     오한웅 2005-03-22 6475 328
70  군전역간부 IT 교육 참가안내     전호현 2006-01-25 6477 324
71  MSO 홈페이지 나눔의장을 많이 이용바랍니다...     관리자 2005-03-22 6484 338
72  MSO 홈페이지(한글) 개원 축하     오형재 2005-03-24 6537 319
73  임인창 장로 국군방송 출현     관리자 2006-10-26 6539 316
 양다리     늘푸르미 2007-04-03 6548 321
75  천국에 이르는 오직 한 길 (존 C. 라일)     늘푸르미 2007-05-21 6569 334
76  KMCF회보에서 - 가을이 되면 - 허성화목사  [1]   관리자 2005-11-25 6596 319
77  부정적인 생각들에 대한 처리-케네스 해긴     늘푸르미 2007-03-12 6632 329
78  주님은 곧 오십니다~~     진미정 2006-12-22 6635 315
79  사랑니와 지혜이  [1]   오형재 2006-06-17 6637 303
80  '05년 일본 인터엑션 참가 자료!!!     황인규 2005-09-15 6642 327

[1][2][3] 4 [5][6]